그룹 신화의 에릭(본명 문정혁·38)과 배우 나혜미(26)가 1일 서울 한 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에릭과 나혜미는 이날 서울 모처 한 교회에서 가족과 친지들을 비롯한 가까운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백년가약을 맺는다. 이날 결혼식은 양가의 뜻에 따라 조용하게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며, 결혼식 후 스케줄을 고려해 짧은 신혼여행을 계획하고 있다.

두 사람은 2014년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당시엔 이를 부인했다. 이후 지난 2월 열애설이 다시 불거지자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며 인정했다. 연애 5년 만인 지난 4월, 에릭은 신화의 공식 SNS를 통해 나혜미와 결혼 소식을 알렸다.

에릭은 1998년 그룹 신화로 데뷔했다. 가수 활동은 물론 연기, 예능까지 다방면에서 활발히 활동 중이다. 나혜미는 지난 2001년 영화 '수취인불명'로 데뷔한 뒤 2006년 MBC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 출연한 바 있다. 현재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 출연 중이며, 영화 '치즈인더트랩' 촬영을 최근 마쳤다.

박효진 기자 imher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