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서현과 레드벨벳 아이린이 무대 위에서 남다른 우정을 드러냈다.

서현과 아이린은 지난 8일 서울 마포구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SMTOWN LIVE WORLD TOUR VI in SEOUL'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소녀시대와 레드벨벳의 무대를 각자 마치고 이동하던 중 무대 위에서 마주쳤다. 컴백을 앞두고 눈썹 위로 앞머리를 내린 아이린의 모습을 본 서현은 가까이 다가가 귀엽다는 듯 머리를 쓰다듬었다. 서현을 보며 미소 짓는 아이린의 모습에 서현도 함께 웃음으로 답했다.

레드벨벳은 지난 9일 신곡 '빨간 맛'으로 컴백했다. 

온라인뉴스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