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옥소리(49)가 재혼한 이탈리아 출신 셰프 A(43)와의 이혼설이 불거졌다.  


16일 언론 보도에 따르면 옥소리와 A씨는 2014년 이혼했으며, A는 지난해 미국계 대만 여성과 재혼했다는 소문이 나돌고 있다. 옥소리는 2014년 연예계 복귀를 타진한 바 있다.

옥소리는 배우 박철과 결혼 11년 만인 2007년 이혼 후 2011년 A와 결혼했다. 옥소리는 박철과 이혼 당시 간통 혐의로 고소를 당하면서 세간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다. 

옥소리는 2008년 말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