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데일리메일 캡쳐

미국의 유명 모델 겸 방송인 킴 카다시안이 파격적인 의상을 선보였다. 15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카다시안은 14일 밤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한 일식집에 식사하러 가던 중 취재진에 포착됐다.

사진=데일리메일 캡쳐

사진 속 카다시안은 속옷 위에 PVC 소재의 시스루 드레스와 코트 하나만 걸친 모습이었다. 심지어 신발도 PVC 소재의 투명한 구두를 신었다.

사진=데일리메일 캡쳐

일상복이라고 보기엔 너무 파격적인 패션에 네티즌들은 "시대를 앞서간 박진영" "역시 카다시안다운 스타일" 등의 댓글을 남겼다.

사진=데일리메일 캡쳐

카다시안은 2014년 미국 유명 래퍼 카니예 웨스트와 결혼한 뒤 2살 딸 노스와 2개월 된 아들 세인트를 뒀다. 최근에는 셋째 출산을 위해 대리모를 고용하겠다는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