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복귀를 선언한 신정환의 근황이 탁재훈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됐다. 탁재훈은 17일 인스타그램에 "악마의 재능기부, 저희 재능이 필요한 분은 전화주세요"라며 전단지를 들고 있는 신정환의 사진을 올렸다. 이는 신정환의 새 프로그램인 '초심 소환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공개된 사진 속 전단지에는 신정환과 탁재훈의 얼굴과 함께 '각종 행사 진행 및 공연 무료 재능 기부'라는 글이 담겨있다. 재능 기부 분야로는 '노래방 흥 도우미(고음 대행/선곡)' '고민 상담' '웃음 치료' 등 다양한 종류의 행사가 포함돼 있어 부담없이 신청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탁재훈이 올린 글에 따르면 17일 저녁 8시부터 2시간 동안 전단지에 적힌 전화번호를 통해 탁재훈과 신정환이 직접 신청을 받는다.

사진 = 탁재훈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신정환은 '원정 도박' 혐의로 연예계를 잠정 은퇴한지 7년 만에 엠넷의 새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컴백을 확정했다. 신정환은 "넘어져서 못 일어난 아빠가 아닌 다시 일어나 성실하게 살았던 아빠로 기억되고 싶다"며 복귀를 결심하게 된 계기를 밝히기도 했다.

박은주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