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경리 인스타그램 캡쳐

경리가 깜찍한 고양이로 변신했다.

가수 경리는 17일 인스타그램에 "앨범보다가 심쿵"이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경리는 스마트폰 사진 어플을 이용해 고양이로 깜짝 변신했다. 고양이 귀와 수염을 달았다. 핑크색 귀와 깜찍한 표정은 사랑스러운 고양이를 연상케한다.

이를 본 사람들은 "깜찍해요" "귀여워서 심쿵" "오늘도 사랑스럽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경리가 소속된 그룹 나인뮤지스는 최근 미니 앨범 '기억해'의 활동을 마무리지었다.

채효원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