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파주시, 폐교 활용한 ‘별난독서캠핑장’ 21일 개장


책의 도시 경기도 파주시는 전국 처음으로 폐교를 활용한 ‘별난독서캠핑장’(사진) 21일 개장한다고 18일 밝혔다.

파주 법원읍 금곡리에 위치한 별난독서캠핑장은 폐교된 금곡초등학교를 리모델링해 독서와 캠핑, 자연을 하나로 아우른 캠핑장이다.

캠핑장은 지난 2015년 경기도 공공캠핑장 조성 공모에 선정돼 도비 3억원, 시비 3억원 등 총 6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지난 해 12월 조성된 후 그동안 개장준비와 시범운영을 해오다 여름휴가철을 맞아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캠핑장에는 총 23개의 캠핑사이트를 비롯해 화장실, 샤워장, 취사장, 주차장 등 캠핑객을 위한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다. 사이트마다 의자와 테이블, 전기시설이 마련돼 있고 별난독서캠핑장이란 이름에 걸맞게 캠핑장 한 편에는 실외 숲속도서관이 마련돼 언제든 편하게 책을 읽을 수 있다.

8월부터는 주말마다 북 콘서트와 함께 책갈피 만들기, 엽서그리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와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또한 별난독서캠핑장에서는 유치원, 어린이집, 학교, 기업, 동아리 등을 위한 단체 캠프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어린이들이 캠핑장에서 책과 함께 놀 수 있는 ‘동화속 캠프’와 초등학생을 위한 야영학교 ‘북스카우트’, 중고생을 위한 진로독서 프로그램 ‘씽씽(Think Think) 클래스’ 등 대상에 맞춘 독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기업과 성인 동아리를 위해서는 책을 통해 소통하는 ‘책읽는 워크샵’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캠핑장 예약은 별난독서캠핑장 홈페이지(pajubookcamp.com)에서 가능하며 단체사용 및 프로그램에 관한 내용은 전화(031-959-9506, 031-958-9506)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파주 별난독서캠핑장은 단순한 캠핑시설이 아닌 독서 문화공간의 기능도 함께하게 될 것”이라며 “휴가철 가족과 친구, 연인과 함께 별난독서캠핑장을 방문해 자연 안에서의 힐링과 별빛 가득한 하늘 아래에서 맛보는 책 한권의 즐거움을 만끽하길 비란다”고 말했다.

파주=김연균 기자 ykki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