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친절한홍치과의원, 치과예방 클리닉 운영···고객 만족도 높여

친절한홍치과의원, 치과예방 클리닉 운영···고객 만족도 높여 기사의 사진
서울 마곡지구 임플란트·교정 전문 치과 ‘친절한홍치과의원’이 환자 구강위생의 맞춤형 관리를 위한 치아예방 클리닉을 운영 중이다.

마곡나루역에 위치한 친절한홍치과의원은 친절함을 모토로 환자의 불편함을 최소화 시키기 위해 모든 치과 스태프가 세심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치아예방 클리닉은 평소 아프지 않아도 구강위생관리가 부족하여 구강질환 발병 위험이 높은 환자, 임플란트치료가 완료된 환자, 교정을 진행중인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다. 이런 환자들에게 꾸준히 정기적인 관리시스템을 제공하여, 건강한 치아를 관리, 유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X-RAY촬영, 특수구강검진, 현미경 검사 등으로 이루어진 검진, 맞춤형 분석 후에는 부족한 항목에 대한 주의사항과 올바른 치아 관리방법을 설명하고, 환자의 궁금한 사항을 모두 확인시켜준다. 평소 치아관리를 소홀하게 하는 환자와 다수의 임플란트 식립 환자, 교정 치료 중 관리를 힘들어하는 환자들에게 특히 인기가 높다.

친절한홍치과의원은 아프게 된 이후의 환자에 대한 치료위주인 기존 치과의 틀을 깨고, 아프기 전에 근본적으로 미리 관리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치아예방 클리닉의 운영으로 만족도와 신뢰도를 향상시켰다. 이러한 결과는 환자를 위한 마곡지구 친절한홍치과만의 교육이 뒤따르고 있다.

친절한홍치과의원은 매주 목요일 오전 시간에 환자에게 양해를 구하고 진료 예약을 받지 않는다. 대신 이 시간을 환자를 위한 직원교육에 투자하고 있다. 직원교육은 환자에 대한 사소한 안내부터, 불편사항을 접수하고 대처하는 방법, 구강건강관리 실전교육으로 진행되고 있다.

마곡나루역 친절한홍치과의원 김기홍 원장은 “아프기 전에 미리 치아예방에 힘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소 잃고 외양간을 고치는 것 보다 애초에 예방하기 위한 정기적인 관리를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임플란트 식립은 반영구적으로 쓸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관리 방법에 따라 임플란트의 수명을 좌우하기 때문에 환자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예방 클리닉을 운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친절한홍치과의원은 무조건적인 임플란트 식립을 권하지 않으며, 현미경을 통한 신경치료나 체계적인 잇몸치료를 통해 환자의 자연치아를 살리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다.

콘텐츠팀 이세연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