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나혼자 산다'에 등장한 일반 여성이 남다른 외모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나혼자 산다'에는 만화방을 찾은 성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성훈은 방송에서 서핑 수업을 마친 후 배고픔을 호소하며 ‘맛집’으로 불리는 만화방을 방문했다. 이후 볶음밥 2개와 라면 2개, 핫도그에 미숫가루까지 먹어치워 주위를 놀라게했다.

그런데 방송 이후 화제가 된 건 성훈의 먹성뿐만이 아니었다. 카메라에 잠시 비쳐진 만화방 여직원이 여러 연예인 닮은꼴로 회자되며 화제를 모은 것. 방송 후 온라인커뮤니티에는 이 여성을 캡처한 이미지가 확산되며 “수지를 닮았다” “아이유가 보인다” 등의 댓글이 줄줄이 달렸다. 해당 만화가게를 찾아가겠다는 네티즌도 많았다.


온라인뉴스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