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왼쪽 세번째) 행정안전부 장관과 이철성 경찰청장(왼쪽에서 두번째), 강인철 중앙경찰학교장(맨 오른쪽)등 수뇌부들이 13일 서울 미근동 경찰청사에서 경찰 지휘부에서 벌어진 SNS 게시글 삭제지시 의혹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를 하고 있다. SNS 게시글 삭제지시 의혹은 이철성 청장이 작년 촛불집회 당시 광주경찰청 페이스북에 '민주화의 성지' 문구가 담긴 게시글이 올라온 것을 두고 당시 광주청장이었던 강인철 중앙경찰학교장을 질책하고 해당 표현을 삭제할 것을 지시했다는 것이다.

윤성호 기자 cybercoc@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