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예고편 공개 후 폭발적 호응을 얻은 영화 ‘희생부활자’가 포스터를 공개했다. 곽경택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김해숙 김래원이 주연을 맡은 영화 ‘희생부활자’는 희생부활현상(RVP·Resurrected Victims Phenomenon)이라는 독특한 소재를 사용한 미스터리 스릴러다. 

희생부활이란 억울하게 죽었던 사람이 복수를 위해 살아돌아오는 현상을 의미한다. 복수가 끝나면 체내발화를 일으켜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는 초자연적 현상을 일컬으며, 이런 현상을 겪는 사람을 ‘희생부활자’라고 한다. 웹툰으로도 제작돼 포털사이트에서 연재되고 있다.

지난 7일 제작보고회에서 김해숙은 "연기도 힘들었고 나한텐 잊지 못할 작품이다. 고생한 만큼 보람도 있었다. 내 연기 인생에 한 획을 그을 수 있는 작품이었다. 그래서 그만큼 고생했던 것 같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검사인 진홍(김래원)은 7년 전 오토바이 강도 사건으로 살해당한 엄마(김해숙)가 살아돌아왔다는 전화를 받는다. 세계 89번째이자 국내 최초로 판명된 희생부활사건의 주인공인 엄마! 그런데 아들을 아끼던 엄마는 진홍을 보자 죽이려고 달려 든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진홍을 사건의 진범으로 의심하기 시작하고, 이에 진홍은 스스로 엄마의 죽음에 얽힌 진실을 밝혀내려 한다. 

이 같은 줄거리를 가진 '희생부활자'는 10월 개봉한다.

민다솜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