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12일 오후 서구 상무지구 광주도시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광주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축하공연에 나선 발달장애인 색소폰 연주자에게 악수를 청하는 등 발달장애인들을 격려했다.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12일 광주광역시에서 열린 '광주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식에서 색소폰 연주를 끝낸 박진현씨에게 다가와 악수를 청하고 있다. 영종예술단 제공


광주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식 축하공연은 사단법인 꿈꾸는마을 영종예술단 소속 플루트 아띠앙상블의 발달장애인 연주자 박혜림·김지윤씨와 색소폰 연주자 박진현씨가 담당했다.
12일 광주광역시에서 열린 '광주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식에서 꿈꾸는마을 영종예술단 소속 플루트 아띠앙상블 연주자들이 멋진 공연을 펼치고 있다. 영종예술단 제공

색소폰 연주자 박진현씨 어머니 최은미씨는 “발달장애인 연주자의 연주를 듣고 감동한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무대로 다가와 악수를 하는 순간(발달장애인도 대접받는다는 생각에)감격스러웠다”고 말했다. 

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