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는 20일 한국과 미국이 우리나라의 핵추진 잠수함 보유에 원칙적으로 합의했다는 한 언론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날 청와대 출입기자들에게 입장 메시지를 보내며 "한미 핵추진 잠수함 보유 합의 기사는 사실과 다르며 지금까지 양국 간에 어떠한 형태의 합의도 이뤄진 바 없다"고 밝혔다.

이날 한 언론은 복수의 정부 고위 관계자를 인용해 한국과 미국이 우리나라의 핵추진 잠수함 보유 문제를 긴밀히 논의해 실무선에서 논의가 끝났다고 보도했다. 아울러 이 안건은 문재인 대통령이 적절한 시점에 공개한다고도 덧붙였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