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사가 2016년 10월 23일 인터넷판에 보도한 ‘박진성 시인, 블로그 사과 후 활동중단’ 기사 중 ‘미성년자 성추행' 등 사실과 다른 내용이 담겨 이를 바로잡습니다. 박 시인은 “미성년자를 포함한 작가 지망생 등을 성추행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는 부분에 대해 해당 지망생은 성추행을 주장한 적이 없으며, 성희롱을 일방적으로 주장했지만 그 주장 조차 사실과 달라 현재 소송중이라고 알려왔습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