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에서 배우로 전향한 류화영이 드라마에서 관능미 넘치는 보험조사원으로 활약하는 영상이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날 방영한 드라마 영상의 재생 수에 수십 배에 달했다.

류화영은 11일 방영된 KBS 2TV 수목드라마 ‘매드독’ 첫 방송에서 육감적인 몸매로 미인계로 시청자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방영 다음 날인 12일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류화영은 드라마에서 보험 사기를 조사하는 ‘매드독’ 일원 장하리로 등장한다. 류화영은 조직적으로 보험 사기를 일삼는 병원에 환자로 위장해 의사와 상담을 받는척 하면서 보험 사기 증거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류화영은 가슴을 강조하는 관능적인 드레스로 남자 의사의 신경을 분산시켰고 ‘매드독’의 다른 멤버가 병원 컴퓨터에서 증거 자료들을 몰래 빼내는 데 성공했다.


특히 류화영이 육감적인 모습을 드러낸 드라마 클립 영상은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12일 오전 50만 재생수를 눈앞에 뒀다. 전날 저녁 늦게 공개된 다른 영상의 수천에서 1만여 재생 수보다 월등히 높다.

노출이 있는 의상으로 사람들의 시선을 돌려, 증거를 빼내는 데 일조하는 모습이 눈길을 끌면서 류화영은 단숨에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를 기록했다.

그러나 ‘매드독’은 시청률 5,5%(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하며 같은 시간대 지상파 드라마 가운데 최하위를 차지했다.

온라인뉴스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