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배우 류태준과 17년 사귄 여친 “잠적 후 이별통보”에 혼절


배우 류태준 측이 전 연인 A씨와 재결합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힌 가운데 17년간 사귄 사실혼 관계의 또다른 여자친구가 있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8월 류태준은 유명 여성 블로거 A씨와 열애설에 휩싸였다. 당시 류태준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보도된 여성분과는 짧은 기간 만나왔지만 각자의 일로인해 헤어진 상태”라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지난 17일 한 매체는 당시 열애설에 휩싸인 파워블로거 A씨와 류태준이 재결합했으며 함께 베트남 다낭으로 놀러갔다고 보도했다. 여기에 A씨가 2세를 암시하는 사진까지 올려 의문을 더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를 두고 류태준의 소속사 측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소속사 한 관계자는 “현재 류태준이 외국에 체류 중이다. 해외 체류 중이라 누구와 있는지는 본인 확인을 하기 까지 시간이 걸릴 것 같다”면서 “전 연인과 재결합 부분이나 2세 암시 등은 사실이 아니다. 소식을 접하고 지금 당황스러운 상태”라고 덧붙였다.

이 가운데 17년간 사귄 사실혼 관계의 여자친구가 있다는 보도도 전해졌다. 블로거 여성과의 열애설을 인정하지 못하는 이유가 이 여자친구 K때문이라는 내용이다.

이이 대해 소속사측은 “17년간 교제해왔던 전 여자친구 K씨와도 회사에 들어오기 전 헤어졌다. A씨와도 한 달 정도 교제하다가 최근 헤어진 것으로 안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여자친구 K씨 측이 “류태준과 소속사의 사실 왜곡에 더 이상 참지 않겠다”고 주장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K씨측 지인은 지난 17일 SBS funE과의 인터뷰에서 “K씨가 지금 어떤 기분인 줄 아는가. 지난 8월부터 몇 번이나 혼절해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걷다가 쓰러지고 걷다가 쓰러지고 몸이 쇠약해져있다. 안 그래도 야윈 사람이 지금 뼈밖에 남지 않았을 정도로 힘들어한다”고 전했다.

이어 “류태준과 K씨가 17년 동안 만나왔다는 걸 모르는 사람이 없다. 7월 모임에서는 연내 결혼하겠다고 하더니 8월에 류태준 씨가 갑자기 잠적했다. 몇 주 만에 나타나서는 헤어져달라고 했다더라. 류태준과 K씨는 17년 동안 단 한 번도 헤어져 본 적도 없고 지난 7월에도 가족여행을 함께 했을 정도로 가족과 다름없는 관계였다. 두 사람을 잘 아는 유기견 봉사단체 사람들은 너무나 충격을 받았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때가 되면 다 밝힐 것이다. 지금은 건강 회복이 최우선”이라면서 “인생의 절반을 함께 한 사람에 대한 예의를 지켜주길 바라겠다”고 당부했다.

류태준은 1997년 앨범 ‘하얀 기억 속의 너’를 발매하며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드마라 ‘황진이’ 벽계수 역으로 인지도를 높였고 ‘사랑에 미치다’ ‘푸른 물고기’ ‘대풍수’ ‘초인가족’‘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SBS 에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고정 출연했다.

박효진 기자 imher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