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을 하루 앞둔 15일 오전 서울 중구 정동길 이화여자고등학교에서 고3 수험생들이 수험번호와 고사장을 확인하고 있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