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은 이 기사와 무관합니다. 뉴시스

경북 성주에서 눈과 비로 인한 14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9명이 다쳤다. 7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오전 8시47분쯤 성주군 선남면 현대주유소 부근 30번 국도에서 차량 14대가 잇따라 추돌했다.

사고는 세 구간에 나뉘어 발생했다. 주유소를 10m 지나 3대, 30m 뒤쪽에서 7대, 이어 20m 뒤쪽에서 4대가 각각 추돌했다.

이 사고로 중간에 끼어있던 승용차 5대와 화물차 2대에서 9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맨 앞과 끝 차량 운전자는 사고 정도가 경미해 합의하고 헤어졌다. 부상자들은 성주 무강병원과 대구 한솔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승용차가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멈춰 서자 뒤따르던 차량이 잇따라 들이받아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있다. 당시 성주지역에는 눈과 비가 섞여 내리고 있었으며 사고 지점은 커브 길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운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문지연 객원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