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박하선 인스타그램

박하선이 출산 후에도 여전한 미모를 자랑했다.

박하선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우 실장님과 따뜻한 작업”이라는 글을 적고 한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박하선은 갓난아이를 품에 안고 미소를 짓고 있었다. 변함없이 청순한 미모가 눈길을 끌었다. 아이는 박하선의 딸로 보인다.

박하선은 지난해 1월 배우 류수영과 결혼해 8월 첫 딸을 출산했다.

이현지 인턴기자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