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양세종과 걸그룹 AOA의 혜정이 패션 브랜드 버커루 화보에서 섹시함을 뽐냈다.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BUCKAROO)는 새로운 모델로 활동하는 양세종과 AOA 혜정이 촬영한 2018 S/S(봄여름) 화보를 최근 공개했다.

두 모델은 이번 화보에서 풋풋한 이미지를 과감히 벗어던지고, 뇌쇄적 눈빛이 돋보이는 몽환적 분위기를 선보였다.



양세종과 AOA 혜정은 화보에서 청바지, 데님 자켓, 후드 티셔츠 등을 활용한 데님룩을 선보였다. ‘모터사이클 스쿼드’ 컨셉으로 진행된 이번 촬영은 오토바이와 함께 강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양세종은 데님 자켓과 화이트 후드 티셔츠를 레이어드(겹쳐입기)하거나, 하이넥 빈티지 점퍼와 디스트로이드(찢어진 스타일) 데님으로 섹시함과 남성미를 표출했다.

AOA 혜정은 짧은 데님 스커트와 데님 자켓으로 섹시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빈티지 셔켓, 롱 슬리브리스를 걸쳤다.

두 모델은 후드 풀 오버와 데님 자켓, 스크래치 포인트를 준 청바지로 나란히 ‘청청 패션’을 입기도 했다.





양세종은 종영한 SBS 드라마 사랑의 온도 등 인기 작품에서 주연급 배우로 활약했다. 혜정은 AOA 멤버로 음악 무대와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국민일보 뷰티패션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