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공


미키 마우스의 ‘영원한 여자친구’ 미니 마우스가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입성했다.

월트디즈니 컴퍼니는 지난 22일 할리우드 상공회의소(Hollywood Chamber of Commerce)가 미니 마우스에게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 동판을 선사했으며, 이날 기념 행사에 디즈니 CEO 로버트 아이거와 글로벌 팝가수인 케이티 페리가 특별 초청 연사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고 전했다.


지난 22일(미국 현지시간), 할리우드에서 열린 미니 마우스 명예의 거리 헌액식에서 로버트 아이거 디즈니 CEO (왼쪽), 미니 마우스, 가수 케이티 페리(오른쪽)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공


월트디즈니 컴퍼니의 로버트 아이거 CEO는 미니 마우스의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 입성과 관련해 “미니 마우스는 애니메이션 역사에 길이 남을 ‘증기선 윌리(Steamboat Willie)’에 처음 등장했을 때부터 스타이자 패션 아이콘으로서 군림해왔다”며 “70여편의 작품을 통해 수많은 감동과 즐거움을 전해온 미니 마우스의 문화적 파급력과 업적을 이번 기회에 인정받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가수 케이티 페리는 미니 마우스의 상징적인 빨간 물방울무늬 드레스를 입고 행사에 참석했다. 그는 “미니는 재미있는 패션의 본보기이자 아이콘 그 자체”라면서 “미니를 기념하는 기쁜 자리에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영광스럽다”라고 전했다.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공



이번 미니 마우스 명예의 거리 헌액식을 기념해 코치(COACH) 스페셜 컬렉션 등 미니 마우스로부터 영감을 받은 다양한 패션 콜라보레이션 상품이 전세계에 출시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 상품은 디즈니 스토어와 온라인 몰(ShopDisney.com), 뉴발란스, 토리드, 포레버21, 뉴에라, 판도라, 메이시스 등에서 살 수 있다.

미니 마우스는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이름을 올린 2627번째 스타로 기록됐다. 미키 마우스는 탄생 50주년이던 지난 1978년, 애니메이션 스타로는 처음으로 명예의 거리에 오른 바 있다.

국민일보 뷰티패션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