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씨엘(CL)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씨엘(CL)이 ‘셀프 디스’를 하며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씨엘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지가지 한다 이채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채린은 씨엘의 본명이다.

공개된 사진에는 빅뱅 태양과 민효린의 결혼식에 하객으로 참석한 씨엘이 계단에서 넘어져 있다. 짙은 초록색의 페이크 퍼 롱코트를 입었는데 자신의 키보다 훨씬 길어 계단에 오를 때 걸려 넘어진 것이다.

당시 수많은 취재진들이 몰려있어 넘어진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퍼져나가며 ‘꽈당 씨엘’이란 제목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2014년부터 열애를 해오다 3일 4년 만에 웨딩마치를 올렸다.

송태화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