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이 열리는 9일 오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코스프레한 외국인이 강원 평창군 진부역에 도착해 인터뷰하고 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