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으로부터 받은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를 읽고 있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