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JTBC '효리네 민박2'

가수 이효리-이상순 부부가 휴대폰 얼굴 바꾸기 어플리케이션으로 촬영한 사진에 폭소했다.

JTBC ‘효리네 민박2’는 아르바이트생으로 출연하는 소녀시대 윤아와 이효리 부부의 일상을 11일 오후 방송했다. 이날 윤아는 상대와 얼굴을 바꿔주는 어플리케이션으로 부부의 얼굴을 촬영했다. 윤아는 부부에게 결과를 보여주기도 전에 크게 웃으며 책상에 엎드렸다.


부부 역시 윤아가 보여준 사진에 말을 잇지 못하고 웃기만 했다. 이효리는 “아 너무 웃기다. 오빠는 내 머리하면 절대 안 되겠다”고 말했다. 이효리는 이상순 사진을 가리키며 또 “이 여자 진짜 깐깐하게 생겼다”며 “호락호락하지 않고 단호할 것 같다”고 했다.

사진에 즐거워하던 이효리는 갑자기 “우리 이런 딸 나으면 어떡하지”라며 “이게 우리 큰 딸이라고 생각해봐”라고 했다. 이상순은 “생활력 강할 것 같다. 어디서든 잘 살 것 같다”며 즐거워했다.

다음 화에는 배우 박보검이 단기 아르바이트생으로 등장할 예정이다. 효리네 민박2는 매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