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13일 통합전당대회를 열고 바른미래당으로 새롭게 태어나 국민의당은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된다. 사진은 1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당 중앙당사의 입구 모습.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