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시스

제너럴모터스(GM)가 한국지엠의 군산 공장 폐쇄를 결정했다. 한국지엠 측은 5월 말까지 군산공장의 차량 생산을 모두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13일 “군산공장은 최근 가동률이 약 20%에 불과했으며 그마저도 계속해서 하락했다”며 “지속적인 공장 운영이 불가능한 상황에 이르렀고, 심각한 경영 손실을 기록했기 때문에 내려진 결정”이라고 밝혔다. 한국지엠 군산공장은 준중형차 크루즈, 다목적차량(MPV) 올란도 등을 생산하던 공장이었으나, 가동률이 낮아 사실상 생산 중단 상태이다.

이에 대해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한국에서의 사업 구조를 조정하기 위한 반드시 필요한 우리의 노력”이라며 “전환 과정에서 영향을 받게 될 직원들을 위해서는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승원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