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응원단이 13일 숙소인 인제 스피디움을 벗어나 강릉 경포해변을 방문하고 있다.

김지훈 기자 dak@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