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순실 1심 재판부 “대통령 직권 남용해 재단에 기업 출연 강요”

정지용 기자 jyjeo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