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성덕’ 정진운… 2018 NBA 올스타전 참관하는 이유



아이오아이(I.O.I)에서 솔로로 컴백한 청하와 그룹 2AM의 정진운이 미국 로스앤젤레스(이하 LA)에서 열리는 ‘2018 NBA 올스타전’ 참관을 위해 16일 LA로 출국한다.

청하와 정진운의 이번 미국행은 NBA의 공식 초청을 받아 이루어졌다. 두 사람은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의 LA 방문 기간 동안 올스타전이 열리는 스테이플 센터에서 경기를 관람하고, NBA 공식 행사 및 NBA 현역 및 유명 레전드 선수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들은 현지에서 NBA의 의상을 입는다.

창하는 NBA의 2018 S/S 시즌 새로운 뮤즈로 자격으로 이번 자리에 함께 했다.




‘농구광’으로 알려진 정진운은 지난해 NBA 올스타전 생중계에서 흥에 겨워 독특한 춤을 추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되면서, 전 세계 농구팬들과 네티즌들 사이에서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현재 연예인 농구단 레이보우스타즈에 속해 활동하고 있으며, 농구 예능 프로그램인 tvn ‘버저비터’에도 출연한 바 있다.

지난해 ‘2017 NBA 올스타전’에서 화제가 된 정진운

국민일보 뷰티패션팀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