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태민이 리복 클래식 광고에서 80년대 배우 이종원을 오마주한 의자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이번 광고는 배우 이종원이 의자를 타고 넘는 영상으로 유명한 리복의 80년대 광고를 태민이 새롭게 연출했다. 태민은 리복 클래식 로고가 새겨진 검정색 맨투맨 티와 검정색 조거팬츠와 리복 클래식의 흰색 워크아웃 플러스 스니커즈를 매치해 시크한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특히 80년대의 이종원과는 다른 분위기로 태민은 특유의 절제된 섹시미와 카리스마를 풍기며 화려한 댄스와 함께 2018년 버전 의자 퍼포먼스를 완성했다.








리복은 태민의 광고 비하인드 컷도 공개했다.




국민일보 뷰티패션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