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박주선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설 연휴를 하루 앞둔 14일 서울역에서 장애인 이동권 보장을 촉구하는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관계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