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를 하루 앞둔 14일 오전 서울역 KTX 승차장에 한 가족이 먼저 귀성을 하는 어머니를 웃으며 배웅하고 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