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오후 충남 천안시 동남구 신부동의 한 모텔에서 제주도 게스트하우스의 살인 용의자 한정민씨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됐다.

천안동남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2시45분쯤 “모텔 투숙객이 나오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모텔 안에서 한씨로 추정되는 A씨가 숨진 것을 발견했다.

A씨는 지난 12일 오후 5시쯤부터 이 모텔에 투숙했다. 발견 당시 모텔 안에서 목을 매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관계자는 “현장에서 신분증으로 A씨를 확인했지만 추가로 신분 확인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