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캡처

중국의 한 광장에서 사람들이 비둘기에게 먹이를 던져주고 있다.

한 살 배기 여자아기도 엄마와 함께 공원을 찾아 비둘기에게 과자를 나눠주고 있었다.

그 순간 비둘기 한마리가 엄마의 팔에 올라와 먹이통을 습격했다. 아마 비둘기는 사냥에 성공했다고 생각했을 것이다. 하지만 녀석은 과자의 주인을 너무 얕봤다.

사진=유튜브 캡처

보통의 아이라면 울음을 터뜨려야 할 순간 아기는 침착하고 냉정하게 비둘기의 목덜미를 잡아챘다. 아기는 여유 있게 비둘기 입에서 과자를 꺼냈다.

그리고 비둘기 침으로 범벅된 과자를 먹으려고 했다. 이에 옆에 있던 엄마가 황급하게 아기를 말렸다.

이 영상은 중국 허난성 푸양시 한 광장에서 촬영된 것으로 SNS를 통해 퍼져갔다. 네티즌들은 이 아기의 놀라운 손동작에 “비둘기 안 다쳤나요” “박력 넘치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