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옥빈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옥빈이 ‘미투(성폭력 피해 고발) 운동’을 지지하는 ‘위드유 운동’에 동참했다.

김옥빈 인스타그램 캡처

김옥빈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with you, 지지합니다. 미투 운동이 단발성 이슈와 처벌로 끝나지 않고 예방과 교육으로 이어지는 장기적인 플랜을 원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미투(ME TOO) 문구가 적힌 그림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옥빈, 너무 멋지다” “지지하고 연대하자” “문화 예술계에 종사하는 사람으로서 목소리 내기 어려웠을텐데 정말 대단하다. 나도 함께 지지하겠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근 미투 운동이 연예계까지 확산되며 배우 조민기, 조재현, 오달수, 최일화 등이 차례로 성추행 및 성폭행 의혹을 받고 활동을 중단했다.

한편 김옥빈은 현재 OCN 토일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에 출연하고 있다.

전형주 객원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