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배우 이시영이 빅뱅 승리에게 모유 비누 선물을 약속했다.

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빅뱅 멤버가 아닌 사업가 승리의 싱글 라이프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승리는 옆집 이웃이자 배우인 이시영에게 아기 옷과 신발을 선물했다.

이에 이시영은 "모유 비누를 만들어서 선물로 드리겠다. 몰랐는데 피부에 좋다고 하더라"고 말해 승리를 당황케 했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승리는 사뭇 진지한 태도로 이시영의 말을 들었고,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무지개 회원들은 "왜 이렇게 진지하냐"며 웃음을 터뜨렸다.

이시영은 계속해서 "어느 정도 드리면 되냐. 많이 있어서. 많이 드릴 수 있다"고 말했다. 이에 승리는 "누나가 준 모유를 어떻게… 모유비누 몇개 필요하다고 문자를 드리는 것도 이상하지 않냐"며 진땀을 흘렸다.

이후 승리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모유 비누를 받게 되면 일단 어디다 좀 둬야 할 것 같다"며 "모유비누 얘기 듣고 계속 비누만 보면 생각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