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문정원 인스타그램

이휘재 가족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하차한다.

13일 한 예능국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이휘재 가족이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마지막 촬영을 지난주 마쳤다”고 밝혔다. 이휘재 가족의 녹화분은 이달 혹은 다음 달 초까지 방송될 예정이다.

이휘재와 그의 쌍둥이 아들인 서언·서준은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파일럿으로 방송된 2013년 9월부터 합류해 지금까지 6년간 함께 해왔다. 그간 변함없이 ‘슈돌’을 지킨 이휘재 가족은 아이들이 커 가면서 하차 시기를 논의했고 지난주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휘재 가족의 하차로 이동국, 샘 해밍턴, 고지용, 박현빈 가족이 ‘슈돌’을 이끌어가며, 봉태규 가족이 새롭게 합류한다.

이현지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