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MBC 방송 화면 캡쳐

양승은 MBC 아나운서가 품절녀가 된다. MBC 관계자는 13일 “양승은 아나운서가 오는 4월 7일 평범한 회사원과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양승은 아나운서는 동국대학교 연극영화학과 출신으로 2007년 11월 공채 아나운서로 MBC에 입사했다. 이후 지난 2012년 5월부터 2013년 3월까지 MBC ‘뉴스데스크’를 진행했고, 지난 2013년부터 2017년 12월까지 MBC ‘생방송 오늘 아침’ 진행을 맡았다.

뉴시스

양승은 아나운서는 2012년 MBC 총파업 당시 배현진 아나운서와 함께 업무에 복귀해 논란이 되기도 했다. 이후 지난해 연말 최승호 MBC 사장이 신임 사장으로 임명되면서 2009년 5월부터 진행해오던 MBC ‘출발 비디오 여행’에서 하차했다. 양 아나운서는 지난해 12월 ‘출발 비디오 여행’ 마지막 방송에서 “오랜 시간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며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 감사하다”고 직접 하차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이현지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