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보수단체, 외신에 ‘평화협정 반대’ 인터뷰…나라망신 논란


보수단체 엄마부대의 주옥순 대표가 ‘평화협정 반대(No peace treaty)’라고 쓰인 피켓을 들고 독일 방송과 인터뷰하는 장면이 포착돼 ‘나라 망신’ 논란이 일고 있다. 보수단체가 남북정상회담을 반대하는 건 자유지만 평화를 반대하는 것은 잘못됐다는 비판이 나온다.

남북정상회담이 열린 27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주 대표가 독일 DW채널에서 평화협정 반대 문구가 쓰인 피켓을 들고 인터뷰하는 장면이 확산됐다. 김창남 성공회대 신문방송학과 교수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장면을 올려 “화면에는 자막 때문에 ‘평화 반대(No peace)’만 보인다”며 “평화 반대란 구호가 등장한 건 세계사적으로 처음이 아닐까 싶다”고 비판했다. DW채널 독일 제1공영방송 ARD의 국제방송이다.

주 대표는 지난해 자유한국당 디지털정당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임명된 바 있다. 주씨가 대표로 있는 엄마부대는 2014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폭식 집회’를 열어 단식 중인 세월호 유가족을 조롱해 논란이 됐다.

“권력 암투?” ‘올케-시누’ 리설주 김여정 관계
판문점으로 달려가는 김정숙 여사 포착
“뛰어” 12명 분신술 보는 듯, 김정은 경호부대
‘임신설’ ‘출산설’ 김여정 현재 모습은?
주술관계 안 맞는다…김정은 만연체 화법
수첩 흘낏 “받아적기 힘들다” 북한 기자들 호소
“안되갔구나” 김정은 ‘평양냉면’ 얘기에 터진웃음
도보다리 산책… 김정은 연신 ‘끄덕끄덕’

고승혁 기자 marquez@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