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프로야구 모든 경기 우천 취소… 올 시즌 처음

우천 취소된 서울 잠실구장 자료사진. 뉴시스

프로야구 모든 경기가 우천 취소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2일 오후 5시부터 서울 잠실(두산-넥센) 인천 문학(SK-LG), 대전(한화-NC) 대구(삼성-KIA) 부산 사직(롯데-kt)에서 열릴 예정이던 프로야구 5경기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하루 모든 경기를 취소한 것은 올 시즌 처음 있는 일이다.

아침부터 전국에 쏟아진 비는 오후에도 잦아들지 않았다. 인천·대전에서 경기를 1시간30여분 앞두고 가장 먼저 취소됐고, 30여분 앞두고서는 나머지 3경기도 순연됐다. 이날 경기는 추후에 다시 편성된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