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적인 외모를 자랑하는 모델 문가비의 가족 사진이 공개됐다.

1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문가비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문가비는 “태닝을 하지 않았다고 한 건 오해”라면서 “원래 까만 피부라고 했던 말인데 태닝을 하지 않았다고 한 게 아니다. 실제로 태닝을 즐긴다”고 설명했다.

성형에 대해서도 “얼굴에서는 눈만 (성형했다)”면서 “메이크업을 거의 성형처럼 한다. 도톰한 입술은 내 것”이라고 당당히 밝혔다.

뒤이어 공개된 문가비의 가족 사진은 감탄을 자아냈다. 문가비의 친언니는 현직 모델 못지않은 늘씬한 팔다리와 미모를 자랑했다. 어머니 역시 연예인을 떠올리게하는 또렷한 이목구비와 카리스마로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네티즌들 역시 “온 가족이 카리스마가 넘친다” “가족 모두 힙하다”며 “우월한 유전자”라고 입을 모았다.


온라인뉴스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