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덕진동 한전원자력연료 건물 화재 진압훈련 자료사진. 뉴시스

대전시 유성구 덕진동 한전원자력연료 건물 1층에서 16일 오후 2시20분쯤 집진기가 폭발했다.

집진기는 공기 중에 부유하는 미립자를 모아 제거하는 장치다. 사고는 이 장치의 배관을 공사하던 중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 소방당국은 금속 분말이 폭발을 일으킨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부상자는 모두 6명으로 집계됐다. 인부 A씨(51) 등 3명이 중상을 입었다. 부상자는 모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