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 김경화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화가 1일 오전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지난 31일 오후 방송된 MBN ‘리얼 마켓 토크, 카트쇼2(이하 카트쇼2)’에 출연해 피부와 몸매 관리법을 공개해서다.

40대인 김경화는 이날 아직 남성들에게 인기가 많다고 털어놨다. 그는 “헬스장에 가면 (남성들이) 처음에는 다른 걸 물어본다. 내가 직업 때문에 함부로 못 하고 친절하게 대답하면 전화번호를 물어본다”면서 “그때부터 경계한다”고 말했다. 이어 “어떨 때는 아이들 옷을 쇼핑하고 있는데 ‘잠깐만요’라며 뛰어오더라”고 덧붙였다.



김경화는 연세대 디자인경영학 석사 출신이다. 2000년 MBC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했다. 교양 프로그램 ‘우리말 나들이’ ‘와우 동물천하’ 등을 진행했다.

이후 2015년 9월 장기 파업 끝에 MBC를 퇴사하고 프리랜서로 전향했다.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연예가 X파일’, MBN ‘아궁이’ 등에서 진행을 맡았다. 지난해에는 MBC 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을 통해 연기자로 데뷔했다.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팔로어와 소통하고 있다. 철저한 자기 관리로 만든 몸매 사진을 종종 공개한다. 가끔 운동 영상도 공개하고 있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