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유소영, 고윤성 인스타그램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소영(32)이 6세 연하 프로 골퍼 고윤성(26)과의 열애설로 다시 한 번 화제의 중심에 섰다.

스포츠월드는 8일 “유소영과 고윤성이 2개월 전부터 진지한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면서 “양측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인 모임에서 만나 가까워졌고, 함께 골프장을 다니며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지난 7일부터 방송된 JTBC Golf ‘익스트림 골프 챌린지’ 녹화도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열애설이 불거진 이후 고윤성과 유소영 측 관계자는 열애 사실을 인정하고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고윤성은 2009년 KPGA에 입회한 프로 골퍼선수다. 지난해 방송된 JTBC 골프 ‘매혹 레슨 버디버디1’ 등 골프 방송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유소영은 2005년 제 75회 전국춘향선발대회 선에 뽑혀 얼굴을 알렸고, 2009년 걸그룹 애프터스쿨로 데뷔했다. 이후 학업과 건강상의 이유로 그룹을 탈퇴, 배우로 전향했다. 드라마 ‘드림하이2’ ‘나만의 당신’ ‘상류사회’ 웹드라마 ‘먹는 존재’, ‘유소영 황승언의 시크릿 아시아 인 홍콩’에 출연했다. 유소영은 2015년 축구 국가대표 손흥민과의 열애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현지 객원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