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114살 최고령 할머니’… 정정한 모습으로 투표 참여


충북 옥천 최고령 유권자인 이용금(114) 할머니가 13일 오전 예곡신문화공간에 마련된 청산면 2투표소를 찾아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고 있다.

뉴시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