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출처=BJ창현 유튜브 동영상 캡처

100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한 유명 비제이(BJ)가 유튜브 방송을 통해 얻는 수익을 공개했다.

BJ창현(본명 이창현)은 지난 14일 ‘100만 유튜버는 얼마나 벌까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려 자신이 한 달 동안 벌어들이는 수익을 설명했다. 창현은 본인이 네 가지 방법을 통해 수입을 얻고 있다며 서교동 소재의 개인 카페, 아프리카 BJ 활동을 통해 받은 별풍선(아프리카 방송을 보는 시청자가 BJ에게 후원금 형태로 선물하는 가상통화) 환급, 광고 제휴 사업 등을 예시로 들었다.

이어 창현은 핵심 수입원은 유튜브 방송이라고 밝혔다. 시청자가 창현의 영상과 함께 나오는 광고를 클릭할 때마다 수입이 들어오는 구조로, 창현은 이 수입이 한 달 평균 9만7600달러(한화 약 1억687만원) 정도라고 설명했다. 네 가지 수입원을 모두 합쳐 연 수익으로 계산하면 약 23억4000만원(세전)을 받는 셈이다. 그러면서 창현은 “정말 잘 될 때를 기준으로 설명한 것”이라고 덧붙이며 “그래도 최소 15억원은 벌고 있다”고 말했다.

창현은 돈을 많이 벌수록 세금을 많이 내야 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창현은 “내가 23억 4000만원을 벌더라도 중요한 건 세금이다. 소득 구간대가 50%라면 약 12억원을 세금으로 내야 한다”며 자신만의 절세 노하우를 공개하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