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단체가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드루킹의 인터넷상 불법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된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사무실 앞에서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