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본부장 정형석)는 6일부터 9월 1일까지 매주 금요일·토요일 야간경마를 한다고 4일 밝혔다. 무더운 더위에 고객들이 저녁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돕겠다는 취지다. 토요일은 서울·제주경마가 야간경마로 진행된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에 따르면 이번 달에는 4주 8일간 67개의 부경시행 경주가 펼쳐진다.

이중 2개는 대상경주, 48개는 국산마 경주, 17개는 국산·외산마 혼합경주로 시행된다.

특히 코리안오크스(GⅡ, 15일), 오너스컵(GⅢ, 29일) 등 대상경주가 잇달아 펼쳐져 경마팬들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코리안오크스는 최강 암말을 겨루는 대회로 여성팬들의 참여가 기대된다.

금요경마는 6·13·20일에 부경시행 10개 경주, 제주중계 5개 경주가 운영돼 총 15개 경주가 발매된다. 27일에는 부경시행 14개 경주가 발매된다.

일요경마는 8·15·22일에 부경시행 6개 경주, 서울중계 11개 경주가 운영돼 총 17개 경주가 발매된다. 29일에는 부경시행 5개 경주, 서울중계 12개 경주가 운영돼 총 17개 경주가 발매된다.

이달 중 매주 금요일 첫 경주 출발시각은 오후 2시30분, 마지막 경주 출발시각은 오후 9시며 고객 입장시각은 오후 12시30분이다.

매주 일요일 첫 경주 출발시각은 오전 10시45분, 마지막 경주 출발시각은 오후 6시며 고객 입장시각은 오전 9시다. 매주 토요일 서울·제주 첫 경주 출발시각은 오후 2시, 마지막 경주 출발시각은 오후 9시며 고객 입장시각은 오후 12시다.

부산=윤봉학 기자 bhyoon@kmib.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