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 히어로즈 이택근. 뉴시스

넥센 히어로즈의 이택근이 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정규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시즌 3호포를 쏘아 올렸다.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들어선 이택근은 SK 선발투수 앙헬 산체스의 커터를 받아쳐 비거리 110m짜리 우월 솔로 홈런으로 연결했다.

넥센은 이택근의 선제 홈런에 힘입어 3회초 현재 SK에 1-0 리드를 지키고 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